본문 바로가기

Union

파킨슨병

파킨슨병

몸이 마음대로 움직이지 않거나 떨려요. 노환 증상으로 오해하기 쉬운 파킨슨병! 파킨슨병 환자 절반 이상이 증상이 있었음에도 파킨슨병인지 몰랐다고 합니다.

파킨슨병은 무엇인가요?

파킨슨병 환자 절반 이상이 증상이 있었음에도 파킨슨병인지 몰랐다고 합니다.

파킨슨병은 이상운동장애의 대표적인 병으로 뇌의 흑질에 분포하는 도파민의 신경세포가 점차 소실되면서 생기는 퇴행성 질환입니다. 이 병은 운동능력이 갈수록 떨어지는 질환인데, 예방법과 치료제가 없어 조기 진단을 통해 증상을 완화하는 게 최선입니다.

파킨슨병의 주요 증상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

대부분의 파킨슨병 환자들은 60대 이상부터 증상이 나타나기 시작합니다. 10~15%의 환자는 50세 이전에 발병하는 경우도 있는데, 이를 ‘조기발현 파킨슨병’이라고 합니다. 파킨슨병의 초기 증상은 통증, 우울 증상이 나타나거나 일반적으로 손이나 팔에서 떨림이 일어나고 관절의 움직임이 어색해집니다.

안정떨림

경직

느린 운동

자세 불안정

파킨슨병인지 모르고 있던 환자 대부분은 어깨·허리 통증, 관절 이상, 근육 강직으로 엉뚱한 치료를 받다가 뒤늦게 신경과를 찾아 파킨슨병 진단을 받습니다. 파킨슨병은 그 자체로도 무서운 질환이지만 방치했을 땐 치매로 이어질 위험이 커 조기 발견이 중요합니다.

파킨슨병, 어떻게 치료해야 할까?

파킨슨병을 제대로 이해하고 적응하여 치료에 적극적인 자세가 필요합니다. 치료는 크게 약물치료와 수술치료로 나눌 수 있습니다.

증상 완화 및 악화 방지를 위한 것 >약물 부작용을 줄이기 위해서는 꾸준히 약물을 복용하는 것이 중요

오랜기간 약물을 투여하거나 약제들을 병용하여 추가해도 효과를 기대하기 어려울 경우 / 도파민계 약물의 부작용으로 나타나는 이상 운동증의 치료가 안 될 경우 / 심한 'On-Off' 변동 등이 조절되지 않을 경우 >신경파괴술과 심부뇌작그술 등의 수술적 치료를 선택

첨부파일

공유하기


맨 위로 이동